ID저장
웹사용자가입비밀번호찾기
챕 터 링 크

 
작성일 : 16-05-09 00:03
“소다세 반대”?필라시청에 울린 분노의 소리
 글쓴이 : KAGROPA
조회 : 1,550  

“소다세 반대”—필라시청에 울린 분노의 소리

한인 등 300여 식품인들 한 목소리로 “절대 불가”

[화면을 클릭 하시면 동영상으로 보실수 있습니다.동영상 화질이 고르지 못한점 양해 바랍니다]

필라델피아 지역 식품인들이 한 자리에 모여 필라델피아 시가 추진중인 소다세 신설에 대한 반대의사를 강력하게 표했다.

필라델피아 한인식품인인협회의 이승수 회장, 우완동 이사장과 임원 및 회원 등 20여 명의 한인들을 포함, 약 300여 명의 식품인들과 코카콜라, 펩시콜라, 캐나다 드라이 등 관련 업체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지난 4일 오후 3시부터 필라델피아 시청 앞 광장에서 열린 “소다세 반대 시위”는 각 민족별 대표와 관련 업체 대표들이 시민들에게 드리는 호소문을 통해 ▶소다세 신설의 부당성과 ▶소다세가 식품업을 비롯해 관련 산업 전반에 미치는 영향 ▶소다세가 신설되면 가뜩이나 어려운 서민 경제를 더욱 망치는 최악의 행정이라는 분석과 비판을 이어가며 모든 시민들이 소다세 신설 반대에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우완동 필라델피아 한인식품인협 이사장은 “필라델피아 시가 2 년 전에 담배세를 인상하면서 서민 경제를 더욱 악화시키고 시 재정도 악화되는 이중고를 불러들였는데 시장이 바뀌면서 또 한 번 서민 경제를 파탄에 빠뜨릴 위험한 행동을 하고 있다”며 “소다세는 시민들이나 소상인, 필라시 재정에 절대로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이날 시위에는 한인들과 남미인, 월남인, 중국인 등 각 민족 식품인들이 대거 참여해 한 목소리로 소다세 절대 반대의 뜻을 분명히 했으며 코카콜라와 펩시콜라, 캐나다 드라이 회사의 트럭들이 시청 주위를 돌면서 경적을 울려 시민들의 시선을 모으며 동참을 호소했다.

이어 오후5시에는 시청 안에서 각 민족 대표와 업계 관계자, 시의원, 등 150여 명이 공청회장을 가득 메운 가운데 소다세 신설에 대한 시민 공청회가 열렸다.

공청회에서 우완동 필라델피아 한인식품인협회 이사장은 소다세가 시  재정을 위한 명목이지만 실제로는 재정에 도움이 되지 않을 뿐 아니라 소비 감소를 초래해 오히려 영세 업소들을 비롯한 중소 기업들의 목을 조이는 악법으로 시와 시민, 경제 전반에 악영향을 초래한다고 지적하고 “절대 반대”의 뜻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그러나 이날 공청회에는 소다세가 신설되면 그 수혜 대상이 되는 각급 학교와 방과후 학교, 특별활동 관련 기관 관계자들도 참석해 소다세가 신설돼야 학생들에 대한 교육 및 보육이 상승될 수 있다고 신설을 촉구하는 등 소다세 신설을 둘러싼 두 그룹이 찬반 격론을 벌이기도 했다.

필라델피아 시정부가 추진하는 소다세는 설탕이 들어간 음료수 온스 당 3센트의 세금을 부과하는 것으로 이 법안이 통과되면 20온스 소다의 경우 한 병당 60센트의 세금이 별도로 부과된다.

이승수 필라델피아 한인식품인협회장은 “일명 소다세로 알려진 sugar tax는 음료수뿐 아니라 설탕이 들어간 모든 그로서리 식품을 통칭하는 것으로 법안이 통과되면 그 폐해가 상상을 초월한다”며 “실제로 sugar tax를 부과하는 지역이 미 전역에서 손 꼽을 정도에 불과하고 그나마 필라델피아에 비해 그 액수가 낮아 타 지역은 크게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이승수 회장은 “이 법안의 저지를 위해서는 모든 식품인들과 소상인, 시민들이 힘을 합해야 한다”며 “각계각층의 대표자와 단체들이 연합해서 sugar tax 저지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했다.

 


 
 

Total 9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95 위생자격증 부정 취득자 및 알선자 “형사 고발 검토 중 KAGROPA 09-06 306
94 위생 검열 강화하고 부정한 합격증 감시 KAGROPA 08-15 370
93 여름이 돼도 음료수가 안 팔린다 KAGROPA 07-23 422
92 필라 식품인 협회, 오글렌군 등 8명에 장학금 8천 달러 수여 KAGROPA 02-25 865
91 필라델피아 한인 식품인 협회 소다세 관련 안내 발표 KAGROPA 02-04 923
90 소다세 이어 담배 판매 규제 등 ‘산 넘어 산’ KAGROPA 12-27 1041
89 위생 검열 한 번에 통과해야 합니다 KAGROPA 10-13 3005
88 필라시 식품검열 갈수록 엄격해져?-한인 업소들 영업정지 “다반… KAGROPA 08-14 1517
87 필라델피아 소다세 온스당 1.5 센트로 확정 KAGROPA 06-18 1324
86 “이제 그로서리에서도 와인을 팔 수 있다” KAGROPA 06-10 1482
85 소다세 신설안 다음 달 표결 앞두고 업계와 시의원들 찬반 격론 KAGROPA 06-02 1264
84 “소다세 반대”?필라시청에 울린 분노의 소리 KAGROPA 05-09 1551
83 3차 정기 식품 위생 교육 5월17일 시작 KAGROPA 05-05 1363
82 필라 한인 식품인 협회 2016장학금 수여식 성황리에 열려 KAGROPA 02-26 1690
81 식품협회 장학생 모집--7명에 1천 달러씩 수여 KAGROPA 01-03 1576
 1  2  3  4  5  6  7